베스트게시판

이임생 감독이 말한 적자란

우리가 이번에 30억 적자가 났다는게 아니라

수십억(또는 백억가까운) 적자 중 30억을 메워야 한다는 말입니다.

작년대비 운영비가 30억 삭감되었다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대한민국 프로스포츠 구단 중 흑자구단은 없습니다.

히어로즈의 흑자도 이장석대표가 구속되면서 수많은 분식회계 혐의가 발견되었죠.

대부분 수십억에서 수백억의 적자를 보며 운영되고 있습니다.


매북을 보면 우리보다 운영비 지출은 2배이상 많은데

오히려 입장수익은 우리보다 적습니다.

아시다시피 굿즈판매나 기타 수입이 무의미한 K리그의 재정구조를 생각하면

그들은 연간 수백억의 적자를 떠안고 있는 구단입니다.

물론 우리도 레알 수원 시절에는 그러했구요.


결국 이 적자를

기업구단은 모기업, 시민구단은 지자체에서 어떻게 보느냐에 따라

구단의 살림살이를 책정할 수 있습니다.


금전적으로 매년 수십-수백억의 적자를 보더라도

구단운영을 통해 기업 홍보 및 사회공헌 등의 효과가 충분하다고 보면

아낌없는 지원이 가능한거죠.


그런데 우리 수원은 수년전부터 경영효율화라는 기치아래

예산을 계속 줄여나가고 있습니다.

구단 운영으로 소비되는 비용을 말 그대로 악성 적자로 보는 셈입니다.


이임생 감독의 30억 적자를 메워야한다라는 발언은 다시 말하면

작년대비 올해 운영비를 30억만큼 감소한다라고 보시면 될 것입니다.


여러 기사에서 보셨겠지만 현재 수원 구단은 악재가 굉장히 많습니다.

30억을 줄여야하는데 공시지가 상승으로 인해 클럽하우스 운영비용이 날로 상승하고 있고,

빅버드 임대료는 리그 최고 수준으로 부담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매년 고정비가 상승하는데 운영비를 줄이려면

결국 구단 운영에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인건비 삭감이 필수적입니다.


그런데 인건비.. 즉 선수 연봉은 연차가 오를수록 상승하게 되어있지요.

같은 선수를 계속 유지하고자 해도 매년 그 선수들의 연봉은 오르고,

FA선수가 발생하는 경우 연봉의 상승폭이 더 커지게 됩니다.

이번 FA 선수들을 모두 잡지 못한 것은 이러한 점이 크게 작용한 것으로 보입니다.


다행히 리빙레전드 염기훈선수가 연봉을 대폭 낮춰서 재계약에 합의해서 솔선수범을 보였고,

포스트 염기훈 김민우선수도 그 뒤를 밟아주고 있습니다.

이 선수들에게 너무 고맙습니다.


인건비를 줄이려면 결국 엄격한 주급체계가 뒤따르게 됩니다.

그렇다고 모든 선수들에게 연봉을 후려치는 것은 불가능하고,

다른 구단과 경쟁이라도 붙을 경우 우리 구단이 올려줄 수 있는

연봉상승폭에는 제한이 있을 수밖에 없습니다.


만약 이번에 구자룡선수가 원하는대로 연봉을 올려줬다면

엄격한 주급체계가 무너지고, 다른 선수들과의 형평성 문제가 야기될 수 있을지도 모릅니다.

맨유의 7억 주급 산체스가 그런 경우라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그러면 우리는 30억을 어디서 메워야 할까요.

선수들의 연봉을 엄격히 제한한다고 해서 30억이 생기지는 않을겁니다.

결국 권창훈, 조나탄, 사리치, 타가트를 팔아서 이적료 수입을 챙기는 것만이

30억이라는 적자폭을 메울 수 있는 방법입니다.

고육지책이지만 다른 현실적인 방안이 보이지 않습니다.


우리는 누구를 탓해야 할까요.

일도 못하면서 많은 연봉을 받는 프런트를 탓해야 할까요?

사실 프런트가 일처리를 제대로 하지 못하는 것은 누구나 아는 사실입니다.

하지만 이렇게 삭감된 운영비를 받아들고,

선수들을 설득하고, 영입해야하는 현실이 그들에게도 쉽지만은 않을겁니다.

근본적인 원인을 묻어두고, 프런트만 공격하는 것은 절대로 문제의 본질에 다가갈 수 없습니다.


그렇다고 모기업인 삼성에게 무조건 돈을 투자하라는 것도 면이 서지 않습니다.

현실은 투자가 아니라 비용이고, 그들 입장에서는 남는 것 없는 소비에 가깝습니다.


참.. 어렵습니다.

우리구단이 예전처럼 K리그와 아시아를 호령하려면

결국 모기업에서 돈을 줘야합니다.

프런트라고 돈 펑펑써가며 좋은 선수 데려오고 싶지 않을까요.

결국 들어오는 돈이 없으니 이런 문제가 생기게 되는 겁니다.


지금의 어려운 시기가 나중의 도약을 위한 밑거름이 되기를 바랍니다.

삼성의 지원 축소 기조가 계속되는 한 우리는 계속 어려움에 봉착할 것입니다.

하지만 부디 이 어려움을 슬기롭게 이겨내었으면 좋겠습니다.


우리가 셀링 클럽이 된 것은 어쩔 수 없이 인정해야 합니다.

하지만 같은 셀링 클럽이라도 어떻게 운영하느냐에 따라 완전히 다른 결과를 낼 수 있습니다.


구단과 프런트는 확실한 미래 비전을 가지고, 팬들에게 제시해 주십시오.

지금은 비록 셀링 클럽이지만

구단이 말하는 경영효율화를 극대화하여 다시 정상에 오를 수 있도록

장기적인 비전을 제시해주었으면 합니다.


선수를 팔아도 우리의 비전에 부합되도록 팔고,

비전을 향해 나아가는 데 필요하면 과감하게 영입도 할 수 있는 구단이 되어주세요.


장기적으로 대표적인 셀링 클럽이지만

유럽무대를 호령한 2019년의 아약스와 같은 구단이 되기를 바랍니다.


  • 정말멍청한놈 2020.01.07 10:43

    그럼 프런트 몇놈들 인건비도 줄이고 있겠지?

  • 청백빨강 2020.01.07 10:45

    이적 시장마다 주축 선수를 팔아서 이적료 수익을 얻고 그 빈자리에 연봉이 조금 더 저렴한 선수를 데려오고 다시 되팔아 키워야 하는 상황이 오는..

    결국 이제는 시민구단처럼 운영해야 지금 모기업 체제에서 우리 구단이 살아 남는건데 팬들이 납득하고 적응 할지 걱정.

  • 노뱅그르르 2020.01.07 10:49

    전직 금수저가 엄카 막쓰다. 엄카 뺏기고 집도 줄이고 집에 있는 물건 중고거래 한고 뭐 그런거지...

  • 미누미눙 2020.01.07 10:52

    경기도 갑질좀 그만하고 수원시한테 빅버드지분을 아에 넘겼으면 좋겟네요 그럼 염시장이 수원엡씨처럼 무상 임대도 고려해볼꺼 같은데 ㅠㅠㅠㅠ


    예전에 추진해본다 햇는데 어떻게 됫는지 모르겟네요

  • 박상혁꽃길만걷자 2020.01.07 11:04
    2016년인가부터 이야기가 나왔었는데...
    경기도 문화의전당이랑 월드컵경기장이랑 맞교환하자고, 근데 그게 현행법 위반이라고해서 무산됫을걸
  • 억만정자 2020.01.07 11:09
    근데 경기도에서는 왜 빅버드로 갑질하는거?20년정도 된 일 가지고 아직도 그러는건가? 이재명도 성남시장때 축구 좀 관심뒀던거 같은데 이거 말만 잘하면 풀어줄수도 있을듯. 구단에서 좀 해결 못하나? 이재명 있을때 쇼부치면 될거같은디....
  • 박상혁꽃길만걷자 2020.01.07 11:15
    이재명이랑 염태영은 해결하려고했는데 대충 기억하기로는 교환하는 재산에 대한 비용이 거의 비슷해야되는데 차이가 커서 문제가 되는걸로 기억함 갑질까지는 아니고
  • 억만정자 2020.01.07 11:23
    아...근데 문화의 전당도 비싼거 아녀?거기도 부지 꽤 넓지않나??아님 뭐 더 줄거 없나??빅버드 꼭 갖고와야되는데...하...
  • 安土泥水 2020.01.10 06:55
    이재명 아니고 남경필입니다
  • 억만정자 2020.01.07 10:59

    근데 인건비를 왜 꼭 선수들로만 줄이나요? 프런트들 월급 삭감은 안되나요??프런트 연봉 평균은 리그 탑급이던데 일하는 꼬라지보면 상무상주급이잖아여

  • NO.7 2020.01.07 11:30
    프런트 일반 직원은 그렇게 고연봉이 아닐거예요.
    대신 단장급을 비롯하여 삼성에서 임원으로 재직하다가 축구단으로 온 경우
    그 연봉은 꽤 많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프런트에 직원이 그렇게 많지 않습니다.
    그러다보니 고연봉자 한 두명에 의해 평균 연봉이 높아보이는 착시가 생기게 되는거죠.
  • 억만정자 2020.01.07 12:05
    글쿤여...
  • 까25 2020.01.07 16:14
    예전 대표이사가 삼성전자 부사장급이라 연봉이 8억이었다는 썰이..
  • 우리과수원 2020.01.07 11:01

    ㅋㅋ30억무새로 임생감독 압박했을생각하니까 짠하긴하네ㅋ


  • 고데로 2020.01.07 11:17

    일단 프런트 연봉부터 줄여야 됨

  • 유망주화수분수원 2020.01.07 11:30
    이걸 위해서 고연봉자 중 몇분은 나가고 실질적으로 뛸 사람들을 뽑아야 하는 건 아닐까요?

    뭐~ 단장님이 알아서 하시겠죠?
  • 유망주화수분수원 2020.01.07 11:29

    맞습니다.
    그렇다면 모기업에서 그래도 10원이라도 더 받아올 수 있게
    모기업과 싸우고 이를 가져오는 일은 "단장"이 해야할 일 아닌가요?
    단장이 이걸 잘 하는 지 궁금합니다.

    그리고 연봉 정보가 나오는 사이트들 보면 직원이 15-21명을 유지하고 있더라구요.
    대리 연봉이 약 7천만
    과장 연봉은 약 9.5천만
    차장 연봉은 약 9.9천만
    부장 연봉은 약 10천만

    이라고 나오더라구요....
    물론 추정치지만....

    그리고 업력이 12-13년 된것으로 나오는 데
    이정도 된 기업이면 위기가 한번 오죠...

    과장, 차부장이 대부분이고
    대리및 직원은 별로 없는...
    그래서 고비용 저효율의....

    그런 구조가 되어 있는 건 아닌지...
    궁금합니다.

    누가 아시나요????

    만약 그런 구조라면 "단장"이라는 분이
    고액 분들 스카웃 받아서 갈 수 있게 길도 열어주고
    혹은 비효율은 자르기도 하고

    그런걸 해주시나요??

    궁금합니다.

  • NO.7 2020.01.07 11:36
    축구단 인력구조 특성상 삼성에서 말년에 내려온 분들이 고위직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사실 이 부분이 비효율적인 프런트 인건비의 이유이기도 하지요.
    모기업에서 임원급분들이 구단으로 오면서 그 많은 연봉을 그대로 받고 있지요.
    사실 구단에 직원이 그렇게 많지는 않습니다.
    그러다보니 고연봉자 한 두명에 의해 평균 연봉이 높아보이는 착시가 생기게 되는거죠.

    또 하나의 문제가..
    이렇게 모기업에서 내려온 분들이 구단을 성장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까요?
    오히려 이 분들은 팬들의 목소리보다 모기업에서 내려온 운영비 감소 지침을 맞추는데 급급할겁니다.
    인사가 만사인 시대에 이렇게 인력이 내려오고 있으니 구조적인 문제가 있을수밖에요.
  • 유망주화수분수원 2020.01.07 11:44
    그런 자리로 우리 구단이 쓰인다면
    축구단을 만든 이유가 이것으로 이제 바뀌었다면
    우리 축구단을 삼성이 계속 하는 게 하는 게 맞는 가?
    이 질문부터 우리 팬들이 할 질문이라는 것 밖에 안 될 것 같군요....

    고비용 저효율을 바꾸기 위해서
    구단으로 오는 사람 혹은 구단에 오래 있어서
    고비용이 되었고 오래 있어서
    비효율인 사람들 모두

    작별이 필요할 수 있겠군요.

    여튼 제가 하고 싶은 말은

    이를 바꾸는 게 단장이 해야할 일이 아니냐는 것입니다.

    결국 단장도 그런용도로 온거라면 떠나주는 게 우리를 위해 좋은게 아닐지....
  • NO.7 2020.01.07 11:52
    역시나 같은 맥락으로..
    모기업에서 구단을 천덕꾸러기 취급하고, 될대로 되라고 방치하는 것이 아니라
    자생력을 높이는 방향으로 결정을 한것이라면..
    비효율적인 인사난맥부터 해결해줘야 합니다.

    낙하산 인사를 줄이고, 스포츠 구단 전문 경영인을 선임해야죠.
    운영비를 줄여나가더라도 구단의 체질을 개선하고, 긍정적인 방향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비전을 제시하고 실현해나갈 수 있는 인물이 단장이 되어야하는데..

    현재는 그렇지 못하다는 점이 안타까울 뿐이죠.
  • 수원블루윙즈흥하자 2020.01.07 11:57

    단장 바꿀 방법이 있나요?

    보통 2-3년 하고 그냥 가던데...


    그것도 문제일까요?

    성과가 있으면 한 10년하게...


    어차피 떠날꺼니까...

    사건사고 없이 잘 견디기?


    이런 기조인가요?


    사실...축구본지 얼마 안되서

    수원 축구 보는 게

    오~~~래 된 팬분들 보다 답답하지 않은 데


    이런 이야기 들으면

    회사를 다니는 입장에서

    이건 뭔가?


    왜 이렇게 비상식적이지?

    이러면서 답답할 때가 있어요 ^^;;;
    (위 글과 같은 사람입니다. 그 사이 닉을 바꿨어요...)

  • NO.7 2020.01.07 11:59
    위와 같은 말이지만
    모기업에서 인사 시스템을 바꾸지 않으면 방법이 없죠.
    낙하산 타고 내려온 단장이 열정을 가진 능력자이길 바라는 수 밖에요.
  • 수원블루윙즈흥하자 2020.01.07 12:01
    내부에서 올리면 어때요?
    내부를 모르니...
    답답답답이군요
  • NO.7 2020.01.07 12:10
    단장 인사권이 구단에 있는게 아니라서요.. ㅎㅎ
    결국 계속 같은 말이지만 삼성에서 구단 인사시스템을 바꿔줘야하는데...
  • 수원블루윙즈흥하자 2020.01.07 12:12
    결국 삼성 빠2 가 답인가요????
  • NO.7 2020.01.07 14:46
    삼성이 나가서 우리에게 투자를 팍팍 해줄 기업이 나온다면 다행이겠지만..
    우리나라 기업들 이랜드처럼 투자할것처럼 하다가 빠지는 경우도 많이 봐왔고..
    수원구단이 확실히 기업의 이미지 개선에 도움이 되는 구단으로 모기업에 인정받거나
    삼성의 경영기조가 바뀌는 것을 기다리는게 더 현실적이지 않을까 합니다.
  • 윤빛가람 2020.01.07 11:42

    아는 내용이지만 글을 깔끔하게 잘쓰셨네요

  • goqud904 2020.01.07 11:42

    구구절절 옳은 말씀 입니다.. 

  • 소하동테베즈 2020.01.07 11:51

    쉽게..

    외국도 구단이 적자가 나지만..

    투자의 개념으로 축구단을 운영하느냐..

    아니면..

    현재의 수원처럼..

    기업 마인드로 축구단을 운영하느냐...이렇게 생각하시면 될듯합니다.

    추구하는 가치가 다르니까요..

    기업 마인드의 최우선은 이윤창출, 적자 감소 입니다.

    그래야 살아 남는거니깐요..

    지금 수원의 모습은 기업 마인드로 운영되는 것으로 보시면 됩니다.

  • 세일러문 2020.01.07 13:04

    구구절절 정말 옳은 말씀이십니다.

  • 감나무마을 2020.01.07 14:21

    댓글달고 이따가 정독하기

  • 빵훈아잘살아 2020.01.07 14:54

    돈없으면 장사라도 잘해야되는데

    최근에 이적시키는거보면 장사를 잘하는거같지도 않음

  • 타인사이드 2020.01.07 15:05

    글 정말 잘 보았습니다. 좋은 글이네요.

  • KrpićSulejman 2020.01.07 17:32

    어떻게 보면 시민구단은 정치인이 구단주니까 정치적인 인기라도 얻어 보려고 팬들 말에 귀 기울이는 척이라도 하지만 우리 프런트는 팬 보단 기업 눈치나 보고 있다는 거네

  • 청백적행복의날개로 2020.01.08 01:43

    히어로즈는 분식회계해서 흑자가 아니라 그냥 이장석 지 주머니에 넣으려고 분식회계한거임

    즉 흑자는 맞음 매년 10-19억씩 흑자 기록 중임

  • 라돈칯치 2020.01.08 15:34

    지금까지 프런트까는 글 중에 가장 논리적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조회 수 날짜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자유) 에서 추천 25개 이상 받게되면 베스트 게시판에 등록됩니다. 1 해리슨 6 2091 2017.03.16
공지사항 솔직히 진지빨면 억울한건 우리지 7 newfile 최소시고 19 703 2020.08.10
공지사항 사리치 인스타 9 newfile 라피도수원 16 789 2020.08.10
공지사항 조선 붕당으로 배우는 수원의 감독멸망사 10 updatefile 필리포프 19 953 2020.08.09
6115 크르피치 썰 푼다 15 file (구단이선수를)안사 37 3015 2020.02.05
6114 축구x) 삶이 힘든 젊은이들 보셈 11 file 창훈이와기훈이 46 1855 2020.02.05
6113 이런 저런 이야기로 시끄러운데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수원 맛집 털어본다 71 file 권선장안팔달 71 2757 2020.02.04
6112 미안합니다 아 미안합니다;;;;;;;;;; 12 file 수원지식인 39 2690 2020.02.03
6111 동대문왔다가 눈 다친 썰 8 file 최소시고 58 2574 2020.02.01
6110 수원x) 코로나바이러스 관련하여 몇가지 15 Velocy 42 1796 2020.01.31
6109 프라하 저희 민박집에 수원팬님이 놀러오셧어요 20 file 런던프렌테 36 1933 2020.01.29
6108 구단 공식 레전드 산토스 새팀찾았네요 ㅎㅎ 9 file 광교동제라드 41 3291 2020.01.23
6107 빅버드 장점 62 수블m2 47 3628 2020.01.22
6106 에이~ 눈팅하는 거 너무 티나잖아ㅋㅋㅋㅋ 8 file 신나 43 3500 2020.01.21
6105 프라하에서 만난 수원팬 ㅠㅠ 7 file 런던프렌테 30 2222 2020.01.21
6104 대체 누가 선비질을 하는 걸까. 24 venceremos 38 1729 2020.01.21
6103 지방러가 빅세권 직장 갑니다ㅜㅜ 17 suwon20 39 1548 2020.01.20
6102 권창훈 유니폼 구입 완료! 21 file 파랑돌 30 2630 2020.01.11
6101 수원팬이 주고간 타울입니다 ㅠㅠ 10 file 런던프렌테 29 2933 2020.01.10
6100 송준평 선수 18 수원팬블루스 107 4318 2020.01.09
6099 구단 인스타에 출국날에 드린 플랜카드 박제 됐어요..^^ 6 file 빵빛 43 3686 2020.01.08
6098 이이기 선수 학교 친구입니다! 선수에 대해 간단한 소개 하겠습니다. 33 file 탬탬버린 44 3208 2020.01.07
» 많은 분들이 30억 적자에 대해 완전히 잘못 생각하고 있네요.. 36 NO.7 76 2567 2020.01.07
6096 민상기 이종성 인터뷰나 봅시다 8 청백적행복의날개로 30 2054 2020.01.0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17 Next
/ 3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