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게시판

물론 궁예질이지만,

아마 지금 프런트의 사고방식은 이럴거임.

물론 작년 퍼포먼스는 좋은 선수였지만

대체가 완전히 불가능한 자원은 아니고

팬들 사이에서 메불메가 갈리는 선수인만큼(발밑)

이적시켜도 염갓때처럼 엄청난 반향은 없을것이다...

라고 판단을 했을거라고 생각이 드는데...

.

.

염갓때도 그렇고, 프런트는 왜 팬들이 이렇게 이적설에

민감하게 반응하는지 전혀 모르는거같음.

.

.

.

실력적으로 보자, 염갓도 100% 실력으로만 보면

고액 연봉자에 나이도 많고, 대체 완전 불가능 자원은 아니라고 생각하거든? 

이임생의 올해 거의 유일한 업적이 염기훈팀 부분탈피잖아.

그런데 왜 팬들이 미친듯이 반대하고 인스타 릴레이에 서명운동까지 벌였을까?

이유는 단순해. 모두가 알듯이 지난 10여년간 

수원만을 위해 살아왔고, 충분히 개인적인 입장에서 금전적으로 더 좋은 기회가 많았음에도 불구하고 결국 수원에 남아준데다가, 이제 불혹을 바라보는 나이에도 여전히 주전급 전력으로 활약해주고 있지.

염기훈이야말로 수원을 상징하는 선수이자, 

"수원이라는 두 글자를 가장 잘 나타낼 수 있는 선수"를 한 단어로 표현해라. 라고 한다면 곽희주와 함께 거론될 수 있는 인물이잖아.

.

.

.

반대로, 김민우는 왜 사간도스로 돌아가는게 거의 확실시

(지금에야 상황이 좀 바뀌었지만, 전역 직후만 해도 보내주는게 당연하다고 생각한게 지배적인 여론으로 기억함)

되었을때 지금처럼 서명운동이나 여러가지 팬들의 움직임이 없었을까?

오직 실력만 보자면 현재 기량에서는 염기훈보다 중요한 역할을 부여받고, 더 높은 기량을 보여주고 있다고 생각드는데.

.

.

.

돌아갈 곳이 있었고, 오랜 기간 활약하면서 헌신을 보여준 선수가 아니고, 아직 해 준 것이 많은 선수가 아니기에

아쉽지만 보내준다라는 의견이 많았던 거라고 생각해.

.

.

.

그렇다면 구자룡은 둘중 어느쪽일까?

당연히 첫번째지.

매탄고의 대표적인 선수를 뽑아라. 라고 한다면

다들 권창훈을 먼저 떠올릴텐데.

나는 좀 달라.

매탄고 1, 2기인 민상기, 이종성, 구자룡이 먼저 떠오르거든.

이 셋이 현재 수원의 유스 시스템인 매탄고의 근간이자,

앞으로 배출될 매탄고등학교 유스들의 정신적인 지주이자,

"매탄에서 성공적으로 활약하면 이렇게 수원에서 성공적으로 선수생활 할수 있다!" 라는 일종의 모범 사례이자 교과서가 될 거라고 생각해.

위에서 내가 "수원이라는 두 글자를 가장 잘 표현할수 있는 선수" 가 곽희주, 염기훈이라고 했지?

구자룡, 민상기, 이종성은 

"매탄이라는 수원의 유스 시스템을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는 선수" 라고 생각해.

이 셋이야말로 앞으로 수원 입단이라는 꿈을 갖고 매탄고에 입단할 선수들의 꿈이자, 모범 답안이자, 교과서가 될 선수들이야.

근데 고작 몇천만원이 부족해서. 아니. 돈보다도

성의가 부족해서, 정성이 부족해서, 생각을 요만큼도 안해쳐먹어서 위에 나열한 전부의 가치들을 버려버린다는건.

남고 싶은 선수를 매북으로 쫒아내는건.

원클럽맨이라는 꿈을 가지고 10년간 수원을 위해 헌신한 선수를 헌신짝처럼 버린다는건.

한 마디로 미친 짓이야.

프런트가 수블미를 굉장히 자주 보는걸로 알고 있는데.

아마 이 글도 보겠지.

한 마디 하고싶네.

욕은 못 하겠고.

.

.

.

당신들도 가정이 있습니까?

당신들은 아니다 싶으면 퇴사하면 되는 직장이지만.

우리에게는 평생 안고 갈 팀입니다.

당신들이 일하는 직장은 평범한 회사가 아닙니다.

그 가치를 모르겠다면, 당장 그만두십시오.

축구팀 운영은, 능력치와 연봉만 보고 선수를 갈아끼우는 

피파 온라인이 아닙니다.





  • devine 2020.01.02 01:33

    오랜만에 올리는 글인데.

    쓰면서 좀 울었어요.

    많은 팬분들이 같은 심정이거라고 생각듭니다.

    반론, 반박, 이건 좀 아니다 싶은것들 댓글에 적어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 이재용 2020.01.02 01:35

    팬이아니니까... 결국 프런트는 완전히 비즈니스적인 마인드로 접근하는거고 그냥 쟤들은 뭐가 어떻게돼도 팬 마음이해못해 지금 왜 난리치는지도 모를걸 헨리영입했는데 비슷한 구자룡 보내는게 뭐가문제냐는 생각 하고 있을거야 그래서 축구팀 프런트엔축구인이 단장으로 있어야돼 프로스포츠는 팬에 대한 이해 없이는 아무것도 할 수가 없거든

  • lonely멧 2020.01.02 01:44
    문제라면...팀 최상위 물주(?)님부터 그런 비즈니스적인 접근을 원함.
    축구단만이 아니라, 삼성 스포츠단 전체의 문제...
  • 김가트 2020.01.02 01:43

    나는 저 정도 판단까지 했는지도 의문임.. 얼마전에 선터백 둘 데려왔고연봉 맞출 생각없으니 보낸다 이런 단순한 판단뿐일거 같음. 프런트가 우리팀 경기 풀로 열다섯경기 이상 보긴 할까싶다. 구자룡이 수비력은 준수하지만 빌드업은 안좋고 유스출신이라 팬들이 아낀다 이런 정보 아예 모를거같음

  • 아이파크시티 2020.01.02 01:59

    구구절절 맞는 말씀만 하시네요

    공감합니다

  • 우리야니 2020.01.02 02:43

    수원프런트: 삼성에서 연봉 축내는 무능력 인적자원으로 축구단으로 좌천되어 진짜 연봉만 축내는 패잔병

  • 권선장안팔달 2020.01.02 07:40

    하 나도 울컥하네

  • 27서동현 2020.01.02 12:41

    예전 어떤 수원팬 형님께 들은 말이 떠오르네.

    수원 구단이 잘되려면 프런트와 선수단 그리고 팬이 서로를 이해하고 하나의 목표를 바라봐야 한다고 했었는데 . 삼위일체라고.

    최근 10년간 수원은 조금씩 그런 부분이 많이 없어졌지. 프런트 따로 팬 따로. 중간에 선수단은 그나마 흐릿한 목표 하나보고 뛰고있고, 워낙 흐릿한 목표니 동기부여가 잘 되질 않겠지..

    여튼 프런트가 이글 본다면 꼭 참고해서 일해주길 바래. 팬들보고 뭐 어쩌라는거야? 이러지말고 천천히 시선을 돌려서 우리의 축구판을 봐라봐주길..

    이제 나도 21년차 수원팬인데 사실 미래가 보이지 않는 수원을 보기가 안쓰러워 힘든게 사실이네. 

  • 탬탬버린 2020.01.02 13:38

    새벽에 눈물만 훔쳤습니다 오늘따라 mp3 노래소리가 더 구슬피 들리네요 다신 예전으로 돌아갈수 없다는게...

  • 37오현규 2020.01.02 14:29

    저도 어제 하루종일 마음이 휑하더라고요...

  • 安土泥水 2020.01.03 19:32

    염기훈은 연봉을 낮춰서 남은거고 구자룡은 낮추기 싫어해서 나가는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조회 수 날짜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자유) 에서 추천 25개 이상 받게되면 베스트 게시판에 등록됩니다. 1 해리슨 6 1874 2017.03.16
공지사항 구단 공식 레전드 산토스 새팀찾았네요 ㅎㅎ 8 file 광교동제라드 37 2298 2020.01.23
공지사항 빅버드 장점 60 수블m2 46 2805 2020.01.22
공지사항 에이~ 눈팅하는 거 너무 티나잖아ㅋㅋㅋㅋ 8 file 신나 43 2837 2020.01.21
6111 구단 공식 레전드 산토스 새팀찾았네요 ㅎㅎ 8 file 광교동제라드 37 2298 2020.01.23
6110 빅버드 장점 60 수블m2 46 2805 2020.01.22
6109 에이~ 눈팅하는 거 너무 티나잖아ㅋㅋㅋㅋ 8 file 신나 43 2837 2020.01.21
6108 프라하에서 만난 수원팬 ㅠㅠ 6 file 런던프렌테 30 1930 2020.01.21
6107 대체 누가 선비질을 하는 걸까. 23 venceremos 38 1582 2020.01.21
6106 지방러가 빅세권 직장 갑니다ㅜㅜ 17 suwon20 38 1421 2020.01.20
6105 권창훈 유니폼 구입 완료! 21 file 파랑돌 29 2429 2020.01.11
6104 수원팬이 주고간 타울입니다 ㅠㅠ 10 file 런던프렌테 29 2822 2020.01.10
6103 송준평 선수 18 수원팬블루스 106 4163 2020.01.09
6102 구단 인스타에 출국날에 드린 플랜카드 박제 됐어요..^^ 6 file 빵빛 43 3590 2020.01.08
6101 이이기 선수 학교 친구입니다! 선수에 대해 간단한 소개 하겠습니다. 35 file 탬탬버린 43 3019 2020.01.07
6100 많은 분들이 30억 적자에 대해 완전히 잘못 생각하고 있네요.. 36 NO.7 75 2443 2020.01.07
6099 민상기 이종성 인터뷰나 봅시다 8 청백적행복의날개로 30 2029 2020.01.05
6098 자 이제 기자 루머에 관한 이야기 해보자 27 해리슨 36 3054 2020.01.05
6097 구자룡 이적과정 정리해보자 16 연스타 74 2315 2020.01.05
6096 니가 그러고도 수원팬이냐? 14 타인사이드 43 2722 2020.01.05
6095 이적시장은 오피셜 이전까지는 무슨 일이든 일어날 수 있습니다 8 file 서울시강남구우만동 75 3319 2020.01.02
» 프런트는 왜 팬들이 이렇게 화내는지 알까? (반 장문 주의) 11 devine 63 2335 2020.01.02
6093 펨네 펭X 꼭 봐라 25 file 서울시강남구우만동 55 4391 2019.12.29
6092 수원유니폼 중고거래사기 정의구현가즈아 38 file 삼성QLED8K 44 3517 2019.12.2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6 Next
/ 3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