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게시판

http://www.bluewings.kr/news/873278

머싰다 킹승범!!

고승범 “내가 얼마나 성장했냐고? 광저우전에서 보여주겠다”

고승범(26, 수원삼성)은 3년 전 AFC 챔피언스리그 광저우 헝다와 두 차례 경기에 출전하지 못했다. 당시만 해도 주력 멤버로는 무게감이 떨어졌기 때문이다. 지난해 FA컵 결승전 결승골로 MVP에 오른 고승범은 올시즌 수원삼성의 주력으로 성장했다. 24경기(ACL, FA컵 포함)에 나서 3골3도움을 올렸고, 활동량과 인터셉트, 패스워크 등 중원 활약이 눈에 띄었다. 팬들로부터 신뢰를 받으며 지난 6월에는 팬들이 직접 뽑는 도이치 모터스 월간MVP로 뽑혔다. 오는 22일 카타르 도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광저우 헝다와 2020 AFC 챔피언스리그 G조예선을 앞둔 고승범의 소감을 들어봤다.

Q. 스스로 평가하기에 올해 무엇이 달라졌나.

“돌이켜보면 예전의 나는 의욕만 앞섰던 것 같다. 2016년 입단한 후 5월까지 엔트리에 이름조차 올리지 못했다. 그 때가 정말 힘들었다. 프로의 벽을 못 넘는구나하고 자책도 했고 한계를 느꼈다. 기회가 주어질 때는 조급했다. 위기 관리가 안되다 보니 경기마다 기복이 심했다. 결국은 정신적인 문제였던 것 같다. 경험이 쌓이면서 올시즌에는 기복이 줄었다는 게 가장 큰 수확이다. 여유를 얻으니까 플레이가 부드러워지고 내가 갖고 있는 능력을 필드에서 보여줄 수 있었다.”

Q. 본인에게는 3번째 ACL 도전을 앞두고 있다.
“2016년에는 기회를 얻었다면 2017년에는 경험을 쌓을 수 있었다. 특히 이스턴전에서 2골을 뽑아낸 것은 소중한 경험이다. 이번 대회는 도전이라고 설명하고 싶다. 내가 그동안 얼마나 성장했는 지 아시아 무대에서 보여줄 수 있을 것이다. 3년 전 광저우전에는 경기에 출전하지 못했다. 이번에 출전한다면 승리에 보탬이 되고 싶다. 우리는 1패를 안고 있기 때문에 승리가 절실하다. 광저우에 유명한 선수들이 많다고 하지만 누가 나와도 상관없다. 우리가 가진 걸 보여주겠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추천 수 조회 수 날짜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자유) 에서 추천 8개 이상 받게되면 베스트 게시판에 등록됩니다. 1 수원팬O_O 6 2491 2017.03.16
공지사항 베스트 킹갓박재정이 한석종 결혼식 축가 불렀었나 보네 4 new 풋픗풋 9 253 2021.01.28
공지사항 베스트 패딩색감이좋네 7 newfile 눈이내리던수원 12 520 2021.01.27
6523 우리가 요코하마 이길듯 왜냐면 4 file SEO 30 1336 2020.12.05
6522 포변한 이후에는 지금이 최전성기인거같음 4 file will 20 782 2020.12.05
6521 오늘부로 박건하에 대한 지지를 철회합니다 2 file 트럼프 18 852 2020.12.05
6520 절대 잊으면 안되는 선수 18 file 앙리말고헨리 22 1228 2020.12.05
6519 김대원같은 선수는 수원 못온다니까 64 will 19 3039 2020.12.03
6518 K리그 도움왕…`왼발의 달인`으로 영원히 기억되고파 7 08홈유니폼갖고싶다 27 1264 2020.12.02
6517 뭐 매북이 탈락이라고?? 13 file 트럼프 31 3424 2020.11.29
6516 저 결혼합니다요 24 file 청백적지킴이 58 2365 2020.11.28
6515 수원 삼성 양형모 "광저우 헝다 리턴매치서 무실점 방어" 3 펨네권창훈 17 1880 2020.11.28
6514 이게 벌써 3년전이네요 13 file Jin 27 1842 2020.11.28
6513 브라질 공격수 탈리스카 막겠다는 민상기, “분석 끝났다” 4 풋픗풋 28 1332 2020.11.26
6512 카타르에서 수원삼성이 나눈 김밥 하나의 훈훈한 정 11 풋픗풋 27 2243 2020.11.24
6511 K리그 덕력시험 장원 3명 중 2명이 수원팬 6 file 타인사이드 20 1976 2020.11.23
6510 한석희 최고💙🤍❤️ 3 file 수원따리우승따 30 2370 2020.11.23
6509 오늘자 민상기 7 file 수원삼성1호펜 26 2194 2020.11.22
6508 정상빈 프로무대 데뷔! 6 file 최소시고 20 1418 2020.11.22
6507 임상협 답답하긴 했지만 너무 뭐라하진 말았으면... 7 will 22 1393 2020.11.22
» 고승범 “내가 얼마나 성장했냐고? 광저우전에서 보여주겠다” 12 컴백사리치 20 1770 2020.11.21
6505 '주장' 김민우, "수원의 시즌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 7 풋픗풋 22 1649 2020.11.19
6504 금일(11/17) 국가대표(대한민국&카타르) 및 수원 블루윙즈 AFC 전 경기 중계! 9 file 젠틀맨 24 2494 2020.11.1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343 Next
/ 3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