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솔직히 말해서 지금 한국축구를 보니까 

2010년 남아공 월드컵에서 전혀 1보도 전진하지 못한 상태라는 결론을 내렸다. 


지도자 육성부터 대실패지. 

허정무 이후로 만족할만한 대표팀 감독을 데려오거나 만들어낸 적이 있나?

포스트 허정무였던 조광래를 데려온 것 부터가 사실 말이 안되는 거였어 

2010년이면 약 8년이고 그동안 육성한 선수들이 사실 대표팀의 주축으로 다들 경험이 쌓여있어야해. 

충분히 조직력도 어느정도 완성되어 있어야 두 대회를 연속으로 성공적으로 치룰수 있어. 

2002~2006~2010년 한국이 그래도 월드컵에서 비벼볼수 있었던 것은 바로 그런 성과가 있었기 때문이야. 

근데 지금은 뭐지? 

2010년 이후 한국축구는 지금 정지된 상태야. 

손흥민 빼면 인상적인 선수가 전혀 없어. 

그게 진짜 축구협회의 책임이 아닐까? 

좋은 선수를 육성하기보다는 줄어드는 스폰서 수입에 전전긍긍하고 

지도자 육성에는 돈쓰기를 죽도록 싫어하며 감독을 돌려막기로 대응만 했던 것의 업보가 아닌가?

솔직히 말해서 히딩크가 러시아 월드컵을 맡았어도 결과는 똑같았을 거야. 

선수가 그대로들인데 감독이 바뀐들 뭘 할 수 있었을까 

설령 슈틸리케가 아닌 호르헤 감독이나 삼파올리 또는 남미권 지도자들이 왔어도 

결과는 또 똑같았을 거야. 지역예선에서 빌빌대다 경질되었겠지. 

아무리 능력이 좋은 감독이라도 선수들 수준이 8년전 전술과 경기력에 갇혀있으면 할 수 있는게 

아무것도 없다는 걸 좀 이젠 알아야해. 

지동원 구자철이 3년내내 지금 아욱국에서 죽쓰고 있고 

해외로 나가는 선수들이 급속하게 줄어들고 있고 

선수풀관리를 똑바로 못하니 리그에서 좋은 자원 찾기 더럽게 힘들고 

조기해외진출을 하는 유망주들은 돌아와서 은퇴하고 군대나 갈 준비하고 있는데 

이 대한민국팀이 잘되길 바라는 것 자체가 사치가 아니었나? 

멕시코 진짜 부러운게 이 사람들은 4만명이나 러시아를 찾아왔어 

그 사람들 대부분이 멕시코라는 팀을 응원해서도 찾아왔겠지만 

자국팀의 대부분이 자국리그에서 뛰고 

자국리그의 팀을 응원하는 그팬들이 소속선수를 응원하기 위해 찾아온 것도 중요한 이유아냐?

우리는 단순하게 그게 앞으로도 영원히 불가능하기 때문에 

월드컵에서 더이상 좋은 성적을 거둘수 없을거야. 

어쩌면 이제 앞으로 영원히 월드컵에 나가지 못할지도 모르지. 

역사가 계속되는한 영원히라는 말은 없겠지만 

이런 나라에서 월드컵이라는 글로벌대회, 

그것도 수준높은 전술과 선수들의 높은 역량이 부딪치는 대회에서 선전을 바란다는 것 자체가 웃긴일이지. 

그러니 월드컵에 나온 선수들에게 화풀이해서는 안되는 거야. 

그냥 받아들여야해. 

이게 현실이고 최선을 다한 선수들에게 수고했다고 격려해야할뿐이지. 

앞으로도 축구는 계속되겠지만 

이제 한국이 축구, 특히 월드컵에 나가거나 좋은 성적을 기대하는 것은 이제 사치라고 생각하자. 

그냥 30년 전으로 돌아간거야. 이게 한국의 원래 수준인거고. 





  • 강서블루윙ㅎ 2018.06.24 02:47
    음 격하게 공감... 개추준다. 이번 월드컵에서 정말 이근호 염기훈 권창훈 있었더라면 ....
  • 타인사이드 2018.06.24 02:49

    맞아 국대 지도자를 육성할 것이었으면 남기일같은 지도자를 쭉 밀고 가서 경험치 좀 올려줬어야 된다고 생각...

  • 강서블루윙ㅎ 2018.06.24 02:51
    나도 개인적으로 남기일이 지도자로서의 능력은 대단하다고 봄... 예전광주나 지금 성남이나 ㅇㅇ 근데 엘리트코스 밟은사람이 아니라 인맥이 아무래도 없지?
  • 타인사이드 2018.06.24 02:53
    고 이광종 감독님, 고 조진호 감독님도 정말 아쉽고...능력을 가지고 있으면 쭉 밀어줬으면 좋겠는데 아쉬운 마음이 드는 건 어쩔 수 없네
  • 투페이스 2018.06.24 02:56
    공감 또 공감...축협이든 연맹이든 대대적인 개혁이 이루어지지 않는다면 현 상황보다 더 암울한 국대의 모습을 볼거 같음
  • 정말멍청한놈 2018.06.24 03:53
    사실 제대로 밀었던게 이광종감독님이었지..
    권창훈 나이대대표팀 감독 다 해가먄서, 어렸을때부터 그선수들이랑 같이 발맞추면서 축협에서 밀어줬다고 봤는데, 문제는 개개인한테 밀어줄게 아니라 전체적 인프라에 투자를 했어야지..
  • 수블위키 2018.06.24 04:51
    우리나라가 일본 인프라와 중국 자본력의 70%만 따라갔어도
    16강은 껌SSIB듯 올라가지 않았을까..
    우리나라는 하려고 하면 달로 위성보내는 것 빼고 다 하는데
    그걸 안하니까 나락으로 빠지는 것 같습니다..
  • 블루수원우아끄샴 2018.06.24 11:34
    이대로 가면 월드컵 나가는것도 버거워진 날이
    올꺼야... 48개국로 늘어난다고 껌으로 갈꺼란 착각은 ㄴ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조회 수 날짜
공지 11월 06일 이후 베스트 게시판에 저장되는 글은 '수블미 라커룸' 페이스북 페이지에 링크 복사되어 소개됩니다. 1 해리슨 2 968 2017.11.05
공지 자유게시판 (자유) 에서 추천 15개 이상 받게되면 베스트 게시판에 등록됩니다. 해리슨 6 707 2017.03.16
공지 이 체제에서 더이상 갈 가치가 없다고 느낀 가장 큰 이유 13 new 해리슨 21 632 2018.10.20
공지 남이 직관을 하던가 말던가 41 new 리얼파랑 65 812 2018.10.20
1998 솔까 이렇게 차이나는데 기적이지 ㅋㅋ 14 청백적행복의날개로 21 1019 2018.06.25
1997 6 25 8 해리슨 57 839 2018.06.25
1996 ㅋㅋㅋㅋ감스트이번에올린영상보는데 11 산선생 32 1337 2018.06.25
1995 오늘은 2 푸른전사데얀 37 434 2018.06.25
1994 대통령 라커룸 영상말이야 76 청백적지킴이 33 1653 2018.06.24
1993 너무 불행하고 힘들다 22 박상혁 27 898 2018.06.24
1992 이재성은 드디어 모든 허물이 벗겨졌네 22 염기훈알레 43 1040 2018.06.24
1991 독일인 수원 팬과의 DM(바움요한 꼭 영입해야해!) 19 제수매 26 1243 2018.06.24
1990 오우 ~~ 리스펙 2 부산트리콜로 25 837 2018.06.24
» 이게 화날일인가... 싶다 그냥 실력이 안되니 최선을 다했을뿐 8 PHILIPOPE 29 514 2018.06.24
1988 로스토브 입니다 12 튀김 61 1031 2018.06.23
1987 우리 브랜드 자이크로에 대해서 긴글을 써볼까합니다 13 PHILIPOPE 52 784 2018.06.23
1986 자작)평생 까여야 하는 이동국의 흑역사: 병역비리, 룸쌀룽 출입, 심판매수 옹호 발언 6 제수매 37 786 2018.06.23
1985 우리나라 사람들 축구 안좋아함. 14 BlGBIRD 20 741 2018.06.23
1984 자작) 최강희 인성 일화: 개판이였던 자기관리, 그리고 차범근과의 갈등 8 제수매 27 769 2018.06.22
1983 혐주의, 스압)절대 잊을 수 없는, 아니 잊어선 안 될 매북의 망언 모음 25 제수매 25 765 2018.06.22
1982 수블미 "일부" 사람들 특징 26 nowus 45 865 2018.06.22
1981 어느 K리그 선수의 미담하나 17 조던HD 52 1054 2018.06.22
1980 왜 아직도 수원의 현실을 모르냐는 말이 있길래 16 nowus 22 928 2018.06.22
1979 에브라 한국인썰 4 청백적행복의날개로 16 849 2018.06.2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0 51 52 53 54 55 56 57 58 59 ... 154 Next
/ 154

bluewings.me

채호병 AKA 해리슨 문의 : 이메일 chb9086@gmail.com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